울산 울주군, 공공장소 동물등록(반려견) 집중 지도·단속

이남주 기자 / 기사승인 : 2021-05-07 18:15:52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공원, 산책로 등 민원신고 다발 지역 집중 단속
▲ 울산 울주군은 최근 반려견과 함께 산책하는 주민이 증가하는 가운데 반려견 의무사항인 목줄 미착용, 배설물 미수거 등으로 인한 불편 신고도 늘어남에 따라 이달 17일부터 2주간 집중 지도·단속을 실시한다고 7일 밝혔다.

울산 울주군(군수 이선호)은 최근 반려견과 함께 산책하는 주민이 증가하는 가운데 반려견 의무사항인 목줄 미착용, 배설물 미수거 등으로 인한 불편 신고도 늘어남에 따라 이달 17일부터 2주간 집중 지도·단속을 실시한다고 7일 밝혔다.

2개반 4명(동물보호명예감시원 2명 포함)으로 점검반을 편성해 반려동물이 자주 이용하는 공원과 산책로, 민원 신고 다발 지역 등을 중심으로 집중 단속할 계획이다.

주요 단속은 동물 등록(반려견) 여부, 목줄 착용, 인식표 부착, 배설물 수거 등으로 위반할 경우 과태료(1차, 100만원 이하)가 부과된다.

아울러, 단속에 앞서 반려견 준수사항에 대해 현수막 게첨, 읍‧면 반상회보, 홈페이지를 통해 집중 홍보할 계획이다.

울주군 관계자는 “반려동물과 사람이 더불어 공존할 수 있는 행복한 사회를 만들기 위해 반려견 에티켓은 필수적이며 지속적인 홍보와 지도·단속을 실시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남주 기자

 

[저작권자ⓒ 울산종합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