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현대, 울산적십자사에 기부금 전달 및 봉사활동 진행

이남주 기자 / 기사승인 : 2021-04-14 17:25:38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울산현대는 14일 울산적십자사에서 취약계층 스포츠 문화 지원금 1억원을 대한적십자사 울산지사(회장 김철)에 전달했다.

울산현대가 대한적십자사 울산지사에 ‘1% 급여 나눔’ 적립 기부금을 전달하고 결연가구 지원 물품 포장 봉사활동에 참여했다. 

 

14일 울산적십자사에서 열린 기부금 전달식은 울산현대 김광국 대표, 대한적십자사 울산지사 김철 회장, 조현우 선수 등 각 기관 대표 및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울산현대와 울산적십자사는 지난 2017년 2월 사회 공헌협약을 체결한 이래로 사회적 약자의 스포츠 복지 지원과 나눔 문화 확산을 위해 함께하고 있다.
 

울산 선수단과 사무국 직원 급여 일부로 마련된 이번 기부금은 울산 지역 내 취약계층 및 울산 적십자사 측의 추천을 받은 대상자에게 스포츠 문화 참여의 기회를 제공하는 데 사용될 예정이다.
 

▲ 울산현대는 14일 기부금 기탁 뿐만 아니라 취약계층 지원을 위한 지역 쌀 500kg 전달과 결연세대 지원 물품 포장 봉사활동을 진행했다.
이날 울산은 기부금 기탁 뿐만 아니라 취약계층 지원을 위한 지역 쌀 500kg 전달과 결연세대 지원 물품 포장 봉사활동을 진행했다.

기부된 지역 쌀과 지원 물품들은 울산적십자사를 통해 지역 내 취약계층 가구에 전달된다.

김광국 대표는 “항상 구단을 열심히 응원해 주시는 울산시민이 계시기에 구단도 존재한다고 생각한다. 적십자사와 함께 어려운 이웃들에게 따뜻한 사랑을 전할 수 있어 뜻깊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남주 기자

 

[저작권자ⓒ 울산종합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