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시, 울산의료원 설립 범시민 서명운동 전개

김귀임 기자 / 기사승인 : 2021-05-26 16:26:56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송철호 시장 등 추진위 공동위원장 서명식 개최
▲ 울산시는 26일 시청 7층 시장 집무실에서 ‘울산의료원 설립 범시민 추진위원회’ 공동위원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울산의료원 설립 범시민 서명운동을 시작하는 서명식’을 개최했다.

울산시(시장 송철호)는 26일 시청 7층 시장 집무실에서 ‘울산의료원 설립 범시민 추진위원회’ 공동위원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울산의료원 설립 범시민 서명운동을 시작하는 서명식’을 개최했다.

서명식에 앞서 시청 햇빛광장에서 건강연대 박영규 대표의 ‘울산의료원설립 범시민 서명 운동’ 관련 기자회견도 진행됐다.

이날 서명식을 시작으로 오는 9월10일까지 ‘온·오프라인 병행 서명’으로 실시된다.

온라인 서명은 ▲울산시 누리집 또는 카카오톡에서 ‘울산의료원 설립’으로 검색 ▲관공서 및 대기업, 대형쇼핑몰 등에 게시된 포스트 및 배너의 큐아르(QR)코드를 활용해 참여할 수 있다.

오프라인 서명은 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해 범시민추진위원회 운영진이 보조적 수단으로만 전개할 계획이다.

송철호 시장은 “지난해 시작된 코로나19에 행정력을 총동원해 적극 대응하고 있으나 병상 및 의료인력 등 부족으로 공공의료 구축이 절실하다는 것을 체감하면서 코로나 이후 대비 ‘울산의료원 설립’에 사활을 걸고 있다”면서 ”울산의료원 설립 범시민 서명운동에 시민들의 적극적인 동참을 당부드린다”라고 말했다.

한편 송철호 시장은 지난 5월21일 보건복지부 제2차관을 만나 울산의료원 설립 추진상황을 공유하고 울산의 열악한 의료 환경 개선을 위해 보건복지부의 적극적인 협조를 당부했다.

김귀임 기자

 

[저작권자ⓒ 울산종합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