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대-㈜현대일렉트릭, 인턴십 협약 체결

홍예지 기자 / 기사승인 : 2022-05-12 14:53:52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미래모빌리티 분야 전문인력 양성 ‘박차’
인턴십 협약 체결 기념촬영 모습. (앞줄 왼쪽부터) 김대순 현대중공업 부사장, 조석 현대일렉트릭 대표이사, 오연천 울산대 총장, 박규열 울산대 산학협력부총장.

울산대학교(총장 오연천)와 ㈜현대일렉트릭(대표이사 조석)이 12일 울산대 교무회의실에서 인턴십 협약을 맺고 미래모빌리티 분야 전문인력을 양성하는 데 힘을 모으기로 했다.

인턴십 협약에 따라 대학과 기업은 현장 중심형 교육과정을 공동개발한다. 현대일렉트릭은 현장 실무전문가 강의 진행, 학생 인턴십 제공, 교육 우수 이수자에 대한 채용 혜택 부여를 통해 미래모빌리티 분야 기업 맞춤형 인재를 양성할 계획이다.

이번 협약은 지난해부터 4년간 정부와 울산시가 856억 원을 지원하는 ‘지자체-대학 협력기반 지역혁신사업’ 선정에 따른 것이다. 인턴십 프로그램에는 울산대 기계공학부, 전기공학부, IT융합학부, 조선해양공학부가 참여한다.

양 기관은 산학협력을 기반으로 미래모빌리티 기술을 갖춘 우수 인재를 양성하고, 해당 인재가 지역 내 기업에 취업함으로써 울산에 정주하는 선순환 효과를 기대하고 있다.

이날 협약식에서 오연천 울산대 총장은 “현대일렉트릭과 산학협력을 기반으로 현장 중심형 대학교육을 마련해 산업체를 위한 맞춤형 인재를 배출할 것”이라고 말했다.

조석 현대일렉트릭 대표이사는 “우수 인재가 우리나라 산업 발전을 주도한 만큼, 울산대와 협업해 미래모빌리티 분야 인재 양성에 힘을 쏟겠다”고 전했다.

홍예지 기자

[저작권자ⓒ 울산종합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