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정보산업진흥원, 울산 디지털 산업혁신 빅데이터 활성화 업무협약

박기민 기자 / 기사승인 : 2021-10-14 14:52:35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헤브론스타, 울산정보산업협회, 울산벤처기업협회, 울산ICT협동조합 등
▲ 울산정보산업진흥원은 14일 헤브론스타, 울산정보산업협회, 울산벤처기업협회, 울산ICT협동조합과 함께 ‘울산 디지털 산업혁신 빅데이터’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울산정보산업진흥원(원장 구자록)은 14일 헤브론스타(대표 김형진), 울산정보산업협회(협회장 이영규), 울산벤처기업협회 (협회장 이병국), 울산ICT협동조합(이사장 박주영)과 함께 ‘울산 디지털 산업혁신 빅데이터’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은 데이터기반의 비즈니스 네트워킹을 통해 스타트업과 성장기업의 디지털 혁신역량을 향상시키고, 대중소 상생협력 혁신 비즈니스 모델 창출을 위해 출범한 ‘디지털 산업혁신 빅데이터 플랫폼’을 활용해 해외기업 및 시장 정보 제공, 빅데이터를 활용한 디지털 성숙도 진단, 디지털 전환 컨설팅 등을 울산기업들에게 지원하기 위한 것이다.


업무협약기관은 이번 협약을 통해 ▲′디지털 산업혁신 빅데이터 플랫폼′ 활용‧확산 ▲울산 산업 경쟁력 강화를 위한 빅데이터 활용 서비스 개발 ▲빅데이터를 활용한 창업 및 벤처기업 지원 등을 주요 협력사항으로 해 울산 기업의 디지털 전환 지원에 기여하게 된다.


헤브론스타는 글로벌 기업정보 제공뿐만 아니라 해외 진출 및 경영 전략 컨설팅을 지원하고, 울산정보산업협회, 울산벤처기업협회, 울산ICT협동조합은 빅데이터를 활용한 기업들의 바이어 발굴 및 비즈니스 영역 확대를 지원해 사업 경쟁력 강화를 추진할 예정이다.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울산 소재 기업의 데이터활용 역량 강화와 비즈니스 영역의 디지털 전환이 가속화되고, 글로벌 시장진출을 위한 고객 패턴 분석 및 신규 사업화 아이템 발굴에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된다.


울산정보산업진흥원은 ‘디지털 산업혁신 빅데이터’를 활용한 빅데이터·AI 전문인력 양성, 울산기업의 빅데이터 활용역량 강화, 디지털 혁신기반의 창업 및 사업화 지원에 박차를 가할 예정이며, 울산시와 함께 구축하고 있는 교통 빅데이터, 제조 빅데이터, 드론 자율비행데이터 등과 연계한 울산형 빅데이터플랫폼 구축에 속도가 붙을 것으로 기대된다.


울산정보산업진흥원 구자록 원장은 “울산기업들의 세계 시장진출을 위해서 사업화 아이템별 글로벌 시장현황과 유관기업들의 제품, 특허 등의 빅데이터 정보력이 필수적으로 요구된다”고 말하며 “본 업무협약을 통해 국가적으로 추진하는 ‘디지털 산업혁신 빅데이터센터’와의 긴밀한 협력이 가능해져, 울산 기업들의 데이터 기반의 선진 시장분석과 신규 제품·서비스 개발 등이 신속, 정확하게 이뤄질 수 있게 되고, 울산의 디지털 산업혁신에 기여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박기민 기자

 

[저작권자ⓒ 울산종합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