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성, 한가위를 맞아 ‘사랑의 생필품’ 지원

박기민 기자 / 기사승인 : 2021-09-15 10:20:06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효성은 14일 서울남부보훈지청에 호국보훈 가족을 위한 참치와 햄 200세트를 후원했다.
효성그룹(회장 조현준)이 한가위를 맞이해 국가유공자에 ‘사랑의 생필품’을 지원했다.


효성은 14일 서울남부보훈지청에 호국보훈 가족을 위한 참치와 햄 200세트를 후원했다고 밝혔다. 

 

이번 ‘사랑의 생필품’ 나눔은 서울남부보훈지청에 등록된 국가 유공자와 재가복지대상자에게 전달된다. 

 

효성의 ‘사랑의 생필품’ 나눔은 2015년부터 1년에 4번씩 취약계층과 국가유공자에게 전달되고 있다.


효성 관계자는 “민족의 명절인 추석을 맞이해 나라를 위해 헌신하고 희생하신 국가유공자 분들께 조금이나마 감사의 마음을 표하고자 ‘사랑의 생필품 나눔’을 진행하고 있다”고 전했다.


한편, 효성은 지난 6월 자매결연 부대인 육군 광개토부대에 군 장병복리후생의 일환으로 세탁 카페를 후원했고, 위문금 1000만원과 제습기 20대를 전달했다.

 

박기민 기자

 

[저작권자ⓒ 울산종합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