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명호 의원 “부울경 메가시티 등 초광역권 협력, 부작용 최소화해야”

김종윤 기자 / 기사승인 : 2021-12-03 09:38:57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권명호 국회의원
국민의힘 권명호 의원(울산동구)은 2일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 전체회의에 참석해 부울경 메가시티 등 초광역 협력사업에 대해 울산시민의 우려의 목소리를 정부에 전달했다.

권 의원은 이날 상정된 국가균형발전특별법 개정안에 대해 “초광역권에 대한 발전계획과 협력사업 추진 근거 등을 마련하는 ‘국가균형발전특별법’ 취지에는 공감하지만 최근 설문조사에서‘부울경을 하나의 도시로 합치는 광역 통합도시’에 대한 의견을 묻는 질문에 울산시민 66.2%가 ‘아직은 시기상조’라고 답했다”면서 “초광역권 형성으로 일부 지자체, 협력권 내 또 다른 지역불균형이 발생할 수 있는 만큼 초광역권 협력이 취지대로 제대로 추진되려면 부울경이나 또 다른 메가시티가 형성될 때 부작용을 최소화하고, 시너지 효과 등이 나타날 수 있도록 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이에 대해 문승욱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은 “말씀하신 취지는 잘 이해하고, 지역의 뜻과 또 지역의 발전에 가장 맞는 방향으로 진행이 될 수 있도록 중앙에서도 지원하겠다”고 답했다.

김종윤 기자

 

[저작권자ⓒ 울산종합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