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 현대모비스, 마지막 홈경기 이벤트 진행

김종윤 기자 / 기사승인 : 2018-03-05 13:52:15
  • -
  • +
  • 인쇄
▲ 울산 현대모비스는 6일과 8일 정규리그 마지막 홈경기 주간을 맞아 다채로운 이벤트를 준비한다고 밝혔다.

울산 현대모비스는 6일과 8일 정규리그 마지막 홈경기 주간을 맞아 다채로운 이벤트를 준비한다고 밝혔다.


먼저 6일 열리는 원주 DB와의 홈경기에서 시즌회원을 위한 팬사인회를 개최한다.


현대모비스 관계자는 “이번 팬사인회는 올시즌 홈팬들의 성원에 보답하는 의미로 마련됐으며 양동근, 함지훈 등 주요선수들이 모두 참석할 예정”이라며 “참가자는 유니폼, 농구공, 전용좌석 커버 등 개인지참 물품에 자유롭게 사인을 받을 수 있다”고 밝혔다.


더불어 시즌 회원 중 2명을 추첨해 다가오는 여름 진행되는 해외 전지훈련 투어에 초청한다.


일본 도쿄에서 진행되는 이번 해외 전지훈련 투어는 총 3박 4일간 진행되며 항공권, 숙박, 관광, 식사등 투어에 필요한 모든 경비가 제공된다.


지금까지 유료관중을 대상으로 세 차례 추첨이 진행됐으며, 이날 새롭게 당첨될 시즌회원을 포함해 총 10명의 팬이 전지훈련 투어에 참가할 예정이다.


또 6일 경기 시작 전에는 KBL 역대 최초로 정규리그 600승의 금자탑을 세운 유재학 감독에 대한 시상이 있을 예정이다.


이와 함께 이날 현대모비스 사무국은 이번 시즌을 끝으로 은퇴를 선언한 DB 김주성을 위한 은퇴투어 시간을 마련했다.


액자 전달 및 사진촬영 등 김주성의 마지막 울산 원정경기를 기념하기 위한 행사가 예정돼 있다.


8일 열리는 고양 오리온과의 정규리그 마지막 홈경기에는 정규시즌 동안 ‘사랑의 바스켓’ 응모 행사에 참여했던 팬들을 대상으로 2000만원 상당의 기아자동차의 소형 SUV 스토닉의 추첨행사가 진행된다.


‘사랑의 바스켓’은 희귀병을 앓고있는 환자에게 치료비를 지원해주는 현대모비스의 사회공헌프로그램이다.


팬들은 1000원을 ‘사랑의 바스켓’에 기부할 수 있으며, 2층 복도 이벤트존에서 진행하는 슈팅게임 기회와 경품응모권을 얻을 수 있다.


김종윤 기자


[저작권자ⓒ 울산종합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