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 울주군, 주민대상 대화·소통·토론 워크숍 열어

이남주 기자 / 기사승인 : 2019-02-11 19:48:26
  • -
  • +
  • 인쇄
3개 읍면으로 나눠 순회교육
▲울산 울주군은 민주시민 역량 강화를 위한 주민대상 대화·소통·토론 워크숍을 11일 오후 2시 범서읍 행정복지센터 2층 중회의실에서 열었다.

울산 울주군(군수 이선호)은 민주시민 역량 강화를 위한 주민대상 대화·소통·토론 워크숍을 11일 오후 2시 범서읍 행정복지센터 2층 중회의실에서 열었다.

워크숍은 주민들이 참여를 높이기 위해 울주군 12개 읍·면을 교통이 가까운 인근 지역으로 3개 읍면씩 나누어 찾아가는 순회교육형태로 진행된다.  

 

그리고 대화법과 소통법, 토론법을 주제로 100% 주민 실습형 진행 방법으로 주민들의 만족도와 교육 효과를 극대화했다.

울주군은 2018년도 9월 울산광역시 최초 군민 100인 원탁토론회를 개최하고 공무원 대상 원탁토론회를 개최할 만큼 토론에 대한 중요성을 강조하고 있으며, 2018년 12월 31일에는 민주시민교육조례를 울산광역시 최초로 공포했다.

이선호 군수는 “울주의 미래를 만들어 가는데 가장 중요한 것이 바로 사람이고, 울주군민이다”라며 “지속적인 평생교육 프로그램을 통해 주민들과 함께 발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남주 기자

 

[저작권자ⓒ 울산종합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