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해고속도로서 시외버스 등 5중 추돌사고…37명 경상(종합)

연합뉴스 / 기사승인 : 2019-08-16 16:59:34
  • -
  • +
  • 인쇄
정체 구간서 속도 줄이기 못해 사고
▲ 16일 오전 11시 40분께 경남 창원시 마산회원구 남해고속도로 제1지선 진주 방면 15㎞ 지점에서 차량 5대가 연쇄 추돌해 37명이 경상을 입었다. 사진은 추돌사고 현장. [창원소방본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16일 오전 11시 40분께 경남 창원시 마산회원구 남해고속도로 제1지선 진주 방면 15㎞ 지점에서 차량 5대가 연쇄 추돌했다.

45인승 시외버스 운전사 A(60)씨가 정체 구간에서 속도를 줄이지 못하고 앞에 있던 스포츠유틸리티(SUV) 차량 2대를 들이받았다.

이후 이 버스를 뒤따르던 시외버스 2대가 차례로 추돌했다.

각 버스에는 12∼29명의 승객과 운전사가 탑승했고, SUV 차량에는 1∼2명이 타고 있었다.

이 사고로 버스와 SUV에 탑승객과 운전사 등 62명 중 37명이 경상을 입었다.

경찰은 사망자나 중상은 없는 것으로 확인했다.

사고 발생 후 1시간가량 현장 주변 6㎞ 구간에서 차량 정체가 빚어졌다.

경찰은 A씨를 상대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연합뉴스

 

[저작권자ⓒ 울산종합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