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 중구, 중소기업 경영안정자금 지원 MOU

서소희 / 기사승인 : 2020-06-08 16:41:10
  • -
  • +
  • 인쇄

▲ 울산 중구는 8일 울산경제진흥원과 20억원 규모의 ‘중소기업 경영안정자금 지원’ 업무위탁 협약을 체결했다.

울산 중구(청장 박태완)는 8일 울산경제진흥원과 20억원 규모의 ‘중소기업 경영안정자금 지원’ 업무위탁 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경기 침체로 자금 운용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구 내 중소기업의 경영 안전망 구축을 위해 사업 자금의 지원이 필요하다고 판단해 올해 처음으로 추진됐다.

지원 대상은 중구 내 사업장을 둔 일반 제조업이나 지식기반산업, 지식서비스업, 제4차 산업혁명 영위기업 등의 중소기업으로, 기업당 최대 2억원 한도에 대한 3% 이내의 이자차액보전금을 2년간 지원하게 된다.

단 신청일 현재 타 기관 중소기업 경영안정자금의 수혜를 받고 있거나 휴·폐업자 및 지방세 체납 업체, 매출액을 확인할 수 없는 업체, 단순 사내 협력업체, 자금사용계획이 용도 외인 업체, 업종 전업률이 30% 미만인 업체 등의 경우에는 지원에서 제외된다.

지원 신청은 오는 22일 오전 9시부터 울산경제진흥원에서 하면 되며, 신청 시 융자신청서와 자금사용계획서, 사업자등록증 또는 사업자등록증명원 등의 구비서류를 갖춰야 한다.

박태완 중구청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자금운용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중소기업이 코로나19를 극복하는데 조금이나마 도움이 될 수 있는 계기가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서소희 기자

 

[저작권자ⓒ 울산종합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주요기사

+

많이 본 기사

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