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시, '시민의 내일찾기' 책자 발간

이남주 기자 / 기사승인 : 2019-07-22 16:26:26
  • -
  • +
  • 인쇄
2019 일자리창출 지원사업 안내 책자 발간
▲ 경주시는 취업 및 창업을 준비하는 구직자와 기업에게 필요한 일자리 지원 시책을 모은 ‘2019 일자리창출 지원 사업 종합안내’ 책자를 발간했다고 22일 밝혔다.
경주시(시장 주낙영)는 취업 및 창업을 준비하는 구직자와 기업에게 필요한 일자리 지원 시책을 모은 ‘2019 일자리창출 지원 사업 종합안내’ 책자를 발간했다고 22일 밝혔다.

‘2019 일자리창출 지원 사업 종합안내’ 책자는 일자리가 넘치는 경제도시 경주를 만들기 위해 시행중인 경주시, 경상북도, 정부 부처별 일자리창출 지원 사업에 관한 정보를 한눈에 볼 수 있도록 알기 쉽게 설명하고 있다.

이번에 발행한 책자는 ▲청년의 내일 찾기 ▲여성의 내일 찾기 ▲중장년의 내일 찾기 ▲어르신의 내일 찾기 ▲장애인의 내일 찾기 ▲공공 일자리 ▲사회적경제 일자리 ▲노동의 권익보호 등 8개 분야 52개 사업으로 취업취약계층별 맞춤형 일자리창출 지원 사업 정보를 체계적으로 담고 있다.

특히, 청년의 내일 찾기에는 청년들이 일자리를 구하는 구직단계에서 이용 가능한 취업지원센터 운영 등 10개 사업, 기업이 청년들을 더 많이 고용하도록 채용단계에서 지원하는 중소기업 청년일자리 지원 사업 등 6개 사업, 청년들이 기업에 계속 근무하도록 근속단계에서 지원하는 중소기업 인턴사원제 등 16개 사업, 청년의 아이디어를 사업화할 수 있도록 창업을 지원하는 청년창업지원 사업 등 4개 사업을 포함하고 있다.

안내 책자는 각 부서, 읍면동행정복지센터, 일자리 유관기관 등에 배포하고 각종 일자리관련 행사시 홍보자료로 활용할 계획이며, 전자책(e-book)으로도 제작해 누구나 열람이 가능하도록 경주시청 홈페이지에 게시할 계획이다.

남심숙 일자리창출과장은 “고용노동부·기획재정부·국토교통부·중소벤처기업부 등 각 부처별 일자리 지원사업, 경북도 일자리 지원사업, 경주시 일자리 지원사업을 한권에 정리한 이 책자가 구직자 및 구인기업 등에게 유익한 정보가 될 것”이라며, “앞으로 시민들이 일자리 지원 사업을 몰라 지원받지 못하는 경우가 없도록 매년 안내 책자 발간을 비롯해 다양한 방식으로 일자리 정보를 제공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이남주 기자

 

[저작권자ⓒ 울산종합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