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 남구의회, 제223회 임시회 개회

서소희 기자 / 기사승인 : 2020-02-14 16:13:29
  • -
  • +
  • 인쇄
▲ 울산 남구의회는 14일 제223회 임시회 제1차 본회의를 시작으로 21일까지 8일간의 임시회 일정에 들어갔다.

울산 남구의회(의장 김동학)는 14일 제223회 임시회 제1차 본회의를 시작으로 21일까지 8일간의 임시회 일정에 들어갔다.

이번 임시회에서는 2020년 주요업무보고를 시작으로 최덕종 의원이 발의한 ‘울산시 남구 청년 기본 조례안’과 집행부가 발의한 ‘울산시 남구 공무원 후생복지에 관한 조례안’ 등 총 8건의 안건을 처리할 예정이다.

남구의회는 14일 개회식에 이어 제1차 본회의를 개의, 기본안건을 처리하고 15일부터 20일까지는 상임위원회별로 주요업무보고 및 조례안 등 안건을 심사한 후 21일 제2차 본회의를 개의해 상정된 안건에 대해 최종 의결한다.

또 박인서 의원이 발의한 ‘지역자원시설제 자치구 배분을 위한 지방재정법 개정 촉구 결의안’을 채택해 지역자원시설세를 배분받아 구민의 생활환경개선에 쓰일 수 있도록 ‘지방재정법’을 조속히 개정할 것을 강력히 촉구했다.

김동학 의장은 “최근 코로나19 확산으로 주민들의 불안은 커지고 지역 경제 피해 또한 계속해서 커지고 있다”며 “집행부와 의회가 하나 돼 감염증 확산 방지와 지역경제 피해 최소화를 위해 힘써달라”고 당부했다.

서소희 기자

 

[저작권자ⓒ 울산종합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