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M그룹, 울산 동구청에 이웃돕기 성품 기탁

박기민 기자 / 기사승인 : 2020-11-26 15:46:42
  • -
  • +
  • 인쇄
마스크(KF 94) 3만장과 쌀(20kg) 36포 등 2200만원 상당
▲ SM그룹 재단법인 삼라희망재단 계열사 삼환기업 김충식 대표는 26일 동구청을 방문해 어려운 이웃을 위해 나눠달라며 마스크 3만장과 쌀 36포 등 총 2200만원 상당의 물품을 정천석 울산 동구청장에게 전달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SM그룹 재단법인 삼라희망재단(이사장 박도순)은 26일 오전 10시30분 동구청(청장 정천석)을 방문해 2200만원 상당의 이웃돕기 성품을 기탁했다.

이날 전달식에는 정천석 동구청장을 비롯해 SM그룹의 김충식 삼환기업 대표 등이 참석했다.

이날 전달된 성품은 마스크(KF 94) 3만장과 쌀(20kg) 36포 등이다. 동구청은 이 성품을 동구지역 사회복지시설과 저소득층을 지원하는데 쓸 계획이다.

김충식 삼환기업 대표는 "동구 방어동에 새로운 사업을 시작하면서 지역 주민들에게 친숙하게 다가가기 위해 성품을 기탁했다. 어려운 분들을 돕는데 요긴하게 쓰이길 바란다"고 말했다.

 

박기민 기자

 

[저작권자ⓒ 울산종합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