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공업고등학교, 학생들의 따뜻한 나눔 실천

박기민 기자 / 기사승인 : 2020-01-08 15:06:49
  • -
  • +
  • 인쇄
학교축제‘대밭축제’수익금 92만원, 대한적십자사 울산지사에 전해
▲ 울산 동구 동부동에 소재한 현대공업고등학교는 8일 대한적십자사 울산지사에서 주변의 어려운 이웃들을 위해 써달라며 학교 축제 수익금 92만원을 대한적십자사 울산지사에 전달했다.
울산 동구 동부동에 소재한 현대공업고등학교(교장 채영기)는 8일 대한적십자사 울산지사에서 주변의 어려운 이웃들을 위해 써달라며 학교 축제 수익금 92만원을 대한적십자사 울산지사(회장 김철)에 전달했다.

이번 성금은 현대공업고등학교 학교 축제인 ‘대밭축제’ 행사 당시 학생회에서 일일찻집을 운영해 발생한 수익금으로 마련이 됐으며, 현대공업고등학교 학생들은 어려운 이웃을 위해 써달라며 대한적십자사 울산지사에 전달했다.

김현대 현대공업고등학교 학생회장은 “‘남을 돕고 사랑하라’라는 선생님의 가르침 속에 평상시 다양한 봉사활동을 통해 의미있는 활동을 하고자 하고 있다. 이번 축제기간 동안 즐거운 추억과 함께 이렇게 뜻깊은 활동에도 참여할 수 있어서 너무나도 기쁘고, 도움의 손길이 간절한 우리 이웃들께 전달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김철 대한적십자사 울산지사 회장은 “한창 학업으로 바쁠 시기에 이렇게 아름다운 나눔을 보여준 학생들이 너무나도 고맙고 대견스럽다. 학생들의 바람대로 울산 지역의 어려운 형편의 가정에 전달해 소중한 희망을 선물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박기민 기자

 

[저작권자ⓒ 울산종합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주요기사

+

많이 본 기사

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