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주군 8개 어촌마을 어린 전복 40만 마리 방류

김승애 기자 / 기사승인 : 2020-05-25 15:02:26
  • -
  • +
  • 인쇄
2020년 수산자원조성사업 추진
▲울주군이 25일 8개 어촌계(강양, 진하, 송정, 대송, 평동, 나사, 신리) 마을 어장에 전복 40만 마리를 방류했다.


울주군(군수 이선호)이 25일 8개 어촌계(강양, 진하, 송정, 대송, 평동, 나사, 신리) 마을 어장에 전복 40만 마리를 방류했다.

이번 방류는 해양 환경 및 수산업 여건 변화, 남획 등에 따라 감소하는 수산자원에 적극적으로 대응하고, 지속 가능한 마을 어장 조성 및 어업생산력 향상을 위해 추진된 것으로 3억 2750만원이 투입됐다.


▲이날 방류한 종자는 각장 4cm 이상 성장한 어린 전복으로, 사업지침에 따라 국립수산과학원의 방류수산 생물 전염병 검사를 마쳤다.

이날 방류한 종자는 각장 4cm 이상 성장한 어린 전복으로, 사업지침에 따라 국립수산과학원의 방류수산 생물 전염병 검사를 마쳤다.

울주군은 전복 종자가 서식하기에 적합한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방류 전 해녀(나잠어업인)들을 동원해 불가사리 등 해적생물 구제를 실시했다.

방류 후에도 방류수역에서 종자 포획 금지 및 불법조업 감시 등 자원 조성 효과를 극대화 할 수 있도록 행정지도를 실시할 계획이다.

한편 오는 27일에는 서생면 평동어촌계 및 신암어촌계 마을 어장에 해삼 7만9000마리를 방류할 예정이다.

김승애 기자

[저작권자ⓒ 울산종합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주요기사

+

많이 본 기사

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