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 북구, 소규모 책잔치 체험 프로그램 운영

박기민 기자 / 기사승인 : 2020-10-16 14:21:25
  • -
  • +
  • 인쇄
도서관별 비대면 및 현장 체험 행사
▲ 울산 북구청은 책잔치 행사를 대신해 코로나19로 지친 구민의 마음을 위로하기 위한 도서관별 체험프로그램을 마련해 운영한다고 16일 밝혔다.
울산 북구청(청장 이동권)은 책잔치 행사를 대신해 코로나19로 지친 구민의 마음을 위로하기 위한 도서관별 체험프로그램을 마련해 운영한다고 16일 밝혔다.

최소한의 현장 참여와 비대면 참여로 이뤄지는 이번 프로그램 접수는 오는 20일부터 도서관별로 진행한다. 특히 현장 체험은 사전접수로 인원을 제한하고, 프로그램 참여 전 발열체크, 손소독, 수업 중 마스크 상시 착용, 거리두기 등 방역수칙을 철저히 지켜 운영할 예정이다.

도서관별 주요 프로그램을 살펴보면, 중앙도서관은 11월 1일부터 마감시까지 우리가족 마스크 스트랩 만들기 체험키트를 선착순 오프라인 배부하고, 동영상을 보면서 체험할 수 있는 비대면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농소1동도서관은 24일부터 11월 30일까지 성인 대상 한글 주제 캘리그라피 양초 꾸미기, 아동 대상 훈민정음 조명만들기 체험키트 배부 후 도서관밴드를 통한 영상 제공으로 만들기 체험을 할 수 있도록 한다.

농소3동도서관은 28일부터 31일까지 마스킹 수채 캘리액자 만들기 체험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초등 고학년 및 성인을 대상으로 홈페이지 온라인 신청을 통해 체험키트를 배부하며, 동영상을 통해 만들기 방법을 공지한다.

염포양정도서관은 27일부터 11월 29일까지 스칸다아모스 액자 만들기 체험키트를 신청자에게 배부해 동영상을 통해 만들기 체험을 진행한다. 액자를 만든 후 체험후기 제출자 3명에게는 도서 1권도 증정한다.

명촌어린이도서관은 도서관 밴드를 통해 세계 각국을 주제로 도서관에서 소장중인 그림책을 소개하는 '내 방에서 떠나는 세계여행' 비대면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각 나라의 국기와 전통의상, 유적지 및 화폐 스티커를 여권에 꾸미며 집에서 세계 탐험을 할 수 있는 프로그램으로, 홈페이지 신청을 통한 비대면 참여 방식으로 운영한다.

오는 31일 기적의도서관과 매곡도서관에서는 '달리는 책이음 버스'를 운영한다. 이동식 디지털 도서관인 책이음 버스에서는 다양한 책을 활용한 오감만족 독서체험 프로그램을 즐길 수 있다. 올해 책잔치 행사에서 운영할 예정이었으나 행사 취소로 기적의도서관과 매곡도서관에서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기적의도서관과 매곡도서관은 책체험버스와 함께 아기 마리모 키우기 체험 키트 배부, 오싹오싹 할로윈데이 현장 체험 행사를 각각 운영한다.

자세한 도서관별 일정과 신청방법은 구립도서관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북구 관계자는 "다양한 도서관 프로그램을 통해 코로나19로 지친 심신을 달래볼 수 있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박기민 기자

 

[저작권자ⓒ 울산종합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