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철호 울산시장, 신정평화시장 청년몰 소통데이 진행

김귀임 기자 / 기사승인 : 2020-01-16 14:15:29
  • -
  • +
  • 인쇄
‘키즈와 맘 청년몰’, 지난해 12월 11개 점포로 개장
▲ 신정평화시장 키즈와 맘 청년몰 개장식 모습.

울산시(시장 송철호)는 16일 오후 2시 신정평화시장에서 송철호 시장, 강상근 청년상인 회장, 청년상인 등 1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신정평화시장 키즈와 맘 청년몰 상인과의 소통 데이(day) 행사’를 가졌다.

이날 송 시장은 신정평화시장에 조성된 ‘키즈와 맘 청년몰’을 참관하는 것은 물론, 창업한 청년 상인들의 의견을 청취하고 격려했다.

‘키즈와 맘 청년몰’에는 만두, 파스타, 돈까스 등 어린이와 엄마들이 즐겨찾는 식사류 4개, 생과일 주스, 솜사탕, 꽃차 등 디저트류 5개, 유아동복과 핸드메이드 소품 제작, 원데이 스쿨 등 3개 특화 체험점 등 총 11개 상점이 운영되고 있다.

시 관계자는 “다소 침체됐던 신정평화시장 일대가 청년몰 조성으로 생기가 넘치는 곳으로 탈바꿈했다”며 “청년 상인들의 의견을 청취해 청년몰을 더욱 발전시킬 수 있는 좋은 방안들을 도모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키즈와 맘 청년몰’은 지난 2018년 11월 중소벤처기업부의 ‘청년몰 조성 공모사업’에 선정, 총 11억7600만원의 사업비를 투입해 신정평화시장 2층에 청년상인 점포(11개), 편의시설 등을 갖췄다.

또한 남구청(청장 권한대행 김석겸)이 평화시장 외벽리모델링, 창호 설치, 노출전선 정비 등 전통시장 시설현대화사업을 지원했으며 지난해 12월12일 개장됐다.

김귀임 기자

 

[저작권자ⓒ 울산종합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