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대곡박물관, 태화강변 역사 탐방 답사 진행

김귀임 기자 / 기사승인 : 2019-04-10 13:50:28
  • -
  • +
  • 인쇄
태화루, 울산교, 반구정 등 답사
▲ 울산대곡박물관은 4월 문화가 있는 날인 24일에 ‘4월에 걷는 태화강변은 어떤 빛깔일까?’라는 주제로 답사를 진행한다.


울산대곡박물관(관장 신형석)은 4월 문화가 있는 날인 24일에 ‘4월에 걷는 태화강변은 어떤 빛깔일까?’라는 주제로 답사를 진행한다.

이번 행사는 봄기운이 가득한 태화강변을 거닐며 곳곳에 남아있는 울산 역사의 흔적을 찾을 수 있도록 기획됐다.


신형석 대곡박물관장의 안내로 오후 1시 태화루를 출발해 태화루 전시관, 참봉 이만령 영세불망비, 울산교, 울산왜성, 내황, 반구동유적, 반구정 등 태화강 100리길 제1구간(일부)을 도보로 답사한다.

답사는 오후 1시부터 오후 5시30분까지 약 4시간30분이 소요된다.

성인 40명을 선착순으로 모집하며 참가를 원하는 사람은 11일부터 19일까지 울산대곡박물관 누리집(dgmuseum.ulsan.go.kr) ‘교육/행사 - 참가신청 - 행사’ 란을 통해 신청하면 된다.

울산대곡박물관 관계자는 “삼춘가절(三春佳節)에 아름다운 태화강변을 감상하고 울산의 역사에 대해 이해하는 시간을 가지길 바란다”고 전했다.

김귀임 기자

 

[저작권자ⓒ 울산종합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