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 동구, 코로나19 피해 소상공인 지원사업 17일부터 접수

박기민 기자 / 기사승인 : 2020-04-10 13:49:10
  • -
  • +
  • 인쇄
소재지 동 행정복지센터 방문 신청
▲ 울산 동구청이 코로나19로 인한 매출감소 등 피해를 입고 있는 소상공인 지원사업의 접수를 오는 4월17일~23일까지 받는다.
울산 동구청(청장 정천석)이 코로나19로 인한 매출감소 등 피해를 입고 있는 소상공인 지원사업의 접수를 오는 4월17일~23일까지 받는다.

2019년 기준 연매출 1억원 이하면서 울산 동구에 점포를 가진 소상공인 가운데 2020년 1월 매출액 대비 3월 매출액이 60% 이상 감소한 경우에 지원 받을 수 있다.

지원금액은 1업체당 100만원이며 현금(50%)과 울산페이(50%)로 지원된다.

단, 코로나19 확진자가 방문한 점포이거나 2020년에 창업한 점포, 개인택시, 정책자금 융자 제외 대상 업종, 특별고용지원업종(여행업, 관광숙박업, 관광운송업, 공연업)의 경우에는 지원이 제외된다.

지원을 원하는 소상공인은 신분증과 사업자등록증 등 증빙서류를 지참해 사업장 소재지 동 행정복지센터를 방문해 신청하면 된다.

자세한 사항은 울산시청 홈페이지 또는 동구청 홈페이지의 공고문을 참고하면 된다.

 

박기민 기자

 

[저작권자ⓒ 울산종합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