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도서관, 개관 1주년 기념 ‘검사와 여선생’ 공연

김귀임 기자 / 기사승인 : 2019-04-12 11:26:22
  • -
  • +
  • 인쇄
오는 26일 추억의 변사 공연 선보여
▲ 울산도서관은 개관 1주년 기념공연으로 26일 오후 7시 울산도서관 1층 대강당에서 추억의 무성영화 ‘검사와 여선생’(윤대룡, 1948)을 변사 공연으로 선보인다.

울산도서관은 개관 1주년 기념공연으로 26일 오후 7시 울산도서관 1층 대강당에서 추억의 무성영화 ‘검사와 여선생’(윤대룡, 1948)을 변사 공연으로 선보인다.

이번 공연은 유성영화가 도입되기 이전에 즐길 거리 중 하나였던 변사공연을 통해 어르신들에게 추억과 향수를, 젊은 세대들에게는 새로운 영상문화를 체험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변사는 ‘한국을 빛낸 100명의 위인들’을 부른 가수로도 유명한 희극배우 최영준 씨가 출연한다.

이번 공연은 무료로 운영되며 참여를 희망하는 울산 시민은 25일까지 울산도서관 누리집(library.ulsan.go.kr)을 통해 신청하면 된다.

울산도서관 관계자는 “울산 대표 도서관으로써 자리매김 한지 1주년이 되는 뜻 깊은 날 이번 공연을 선보이게 됐다”며 “본 공연을 통해 지역 주민들에게 다채로운 문화생활 향유 기회를 제공하고 울산 도서관이 복합문화공간으로의 역할을 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전했다.

김귀임 기자

 

[저작권자ⓒ 울산종합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