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NK경남銀, ‘BNK 지식재산권 담보대출’ 출시‧판매

김승애 기자 / 기사승인 : 2021-02-05 10:06:26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특허권 담보로 중소기업에 경영운전자금 지원
▲ BNK경남은행은 기술금융 전용 대출상품으로 담보가 부족해 자금 조달에 어려움을 겪는 지역 중소기업을 위해 ‘BNK 지식재산권 담보대출’을 출시·판매 중이라고 4일 밝혔다.

BNK경남은행(은행장 황윤철)은 기술금융 전용 대출상품으로 담보가 부족해 자금 조달에 어려움을 겪는 지역 중소기업을 위해 ‘BNK 지식재산권 담보대출’을 출시·판매 중이라고 4일 밝혔다.

BNK 지식재산권 담보대출은 특허권을 담보로 중소기업에게 경영운전자금을 지원한다.

특히 지원 실효성을 높이기 위해 IP(지식재산권) 가치평가금액 5억원 이상은 연 0.5% 이내, IP가치평가금액 10억원 이상은 연 1.0% 이내 금리 감면 혜택이 제공된다.

대출 한도는 동일인 기준 3억원 이상 10억원 이내(IP가치평가금액 최대 60%까지) 또는 IP가치평가금액까지(여신전결권자 승인시) 취급 가능하다.

최철호 여신영업본부 상무는 “중소기업 자금 조달 시 가장 큰 애로사항 중 하나는 부동산 등 담보 부족”이라며 “BNK 지식재산권 담보대출은 담보와 보증서 없이도 뛰어난 기술력이 확인된 특허권을 통해 자금을 지원하며 지식재산 시장 활성화와 혁신 성장에 이바지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BNK경남은행과 한국발명진흥회는 지난해 12월 ‘지식재산 담보 회수지원기구 참여에 관한 업무 협약’을 체결하면서 대출금 회수 안정성을 30~50% 확보하고 있다.

김승애 기자

[저작권자ⓒ 울산종합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