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울산시당, 선거대책위원회 본격 가동

김종윤 기자 / 기사승인 : 2020-03-16 10:05:39
  • -
  • +
  • 인쇄
▲ 이상헌 더불어민주당 울산시당위원장
더불어민주당 울산시당(위원장 이상헌)은 ‘대한민국 미래준비 울산시당 선거대책위원회’를 구성하고 16일부터 본격적인 선거체제로 돌입한다고 밝혔다.

울산시당 관계자는 “코로나19 상황이 유지되는 속에서 무거운 마음으로 선거대책위원회를 가동한다”며 “다가오는 21대 총선은 촛불혁명으로 이뤄낸 새로운 대한민국에 대한 국민의 열망을 제도적으로 정착시켜내느냐, 아니면 또다시 과거로 후퇴하게 되느냐를 결정짓는 중대한 선거”라고 규정하고 총력을 기울여 반드시 승리하겠다고 밝혔다.

특히 이번 선거는 문재인 탄핵, 탈원전 폐기 등을 주장하며 과거로 회귀하려는 세력과 미래를 두고 펼쳐지는 중차대한 선거인 만큼 선대위 구성과정에서도 하나의 팀으로 힘을 모아내기 위해 노력한다는 방침이다.

이상헌 시당위원장을 상임선거대책위원장으로 하고, 각 선거구 후보들이 공동선거대책위원장을 맡는다.

그리고 상설위원회 등 시당 공조직을 선거체제로 그대로 승계시켜 조직의 효율성을 꾀했다.

특히 선거조직을 실질적으로 지휘하게 될 선거대책본부에는 예비후보들이 참여해 눈길을 끈다.

예비후보였던 박향로 전, 중구지역위원장이 상임선거대책본부장을 맡고, 황세영 울산시의회 의장과 선거구별 예비후보자들이 공동선거대책본부장을 맡는다.

울산시당은 이외에도 김영효 현 대영기업 대표 등 울산지역의 유력인사들을 더 영입하기 위해 문을 열어놓은 상태라고 밝혔다.

선거대책본부 종합상황실은 시당 사무처가 맡게되며, 총무본부, 조직본부, 홍보본부, 정책본부, 공명선거본부 등이 꾸려졌다.

선거연령하향으로 올해 처음 투표에 참여하게 되는 18세유권자를 위한 특별위원회도 구성했다.

민주당선거대책위원회 관계자는 “이번 4.15 총선을 통해 대한민국의과 울산의 새로운 미래가 시작되기를 희망한다”며 “가짜 미래와 싸워서 진짜 미래가 승리하는 총선을 만들겠다”고 의지를 밝혔다.

김종윤 기자

 

[저작권자ⓒ 울산종합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