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 남구, 공중위생영업소 위생관리등급 공표

박기민 기자 / 기사승인 : 2020-10-28 09:42:23
  • -
  • +
  • 인쇄
숙박업·목욕장업·세탁업 위생서비스 수준 평가
▲ 울산 남구는 관내 공중위생영업소의 위생관리수준 향상을 위해 2020년 7월부터 9월까지 실시한 공중위생서비스평가 결과에 따른 위생관리등급을 ‘공중위생관리법’ 제14조에 의거 구청 홈페이지 게시판에 공표한다고 밝혔다.
울산 남구(청장 권한대행 박순철)는 관내 공중위생영업소의 위생관리수준 향상을 위해 2020년 7월부터 9월까지 실시한 공중위생서비스평가 결과에 따른 위생관리등급을 ‘공중위생관리법’ 제14조에 의거 구청 홈페이지 게시판에 공표한다고 밝혔다.

2020년 공중위생서비스 평가는 숙박업·목욕장업·세탁업 563개소를 대상으로 공무원과 명예공중위생감시원으로 구성된 평가반이 직접 업소를 방문해 평가표의 세부항목에 따라 현장점검을 실시하는 방법으로 이뤄졌으며 평가항목표에 의한 실제 점수를 100점 만점으로 환산해 업소별 위생관리등급을 결정했다.

그 결과, ▲녹색등급-최우수업소(90점이상)은 128개소(23%) ▲황색등급-우수업소 (80점이상 90점미만)은 163개소(29%) ▲백색등급-일반관리대상업소(80점미만)은 272개소(48%)로 2018년 평가 대비 최우수업소가 17%에서 23%로 큰 폭으로 상향되고, 우수업소는 33%에서 29%, 일반관리대상업소는 50%에서 48%로 감소해 공중위생영업소의 위생관리수준이 전반적으로 향상된 것으로 나타나 최우수업소 128개소에 한해 11월 중 인센티브를 제공할 계획이다.

남구 관계자는 “매년 공중위생서비스 평가를 통해 관내 공중위생영업소의 위생 관리수준을 제고해 서비스의 질적 향상 도모 및 국민건강과 삶의 질 향상에 기여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박기민 기자

[저작권자ⓒ 울산종합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