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스, 안전보건 공생협력 ‘S등급’ 인증

김종윤 기자 / 기사승인 : 2020-03-12 09:30:22
  • -
  • +
  • 인쇄
▲ ㈜다스가 고용노동부와 한국산업안전보건공단에서 시행한 ‘안전보건 공생협력 프로그램’ 운영기관 평가에서 전국 상위 10% 이내에 해당하는 ‘S등급’을 받았다.
㈜다스(대표이사 송현섭)가 고용노동부와 한국산업안전보건공단에서 시행한 ‘안전보건 공생협력 프로그램’ 운영기관 평가에서 전국 상위 10% 이내에 해당하는 ‘S등급’을 받았다.

모기업에 비해 상대적으로 산업재해에 취약한 협력업체의 자생적 안전보건 관리 능력을 향상시키고 사망사고 감소에 큰 기여를 한 점을 높이 평가 받았다.

기간은 지난해 3월부터 12월까지였다.

다스는 모기업과 함께하는 노사 합동 위험성 평가, 안전 골든벨 및 안전 알리미, 관리감독자 셰이퍼(safer) 교육, ISO 45001(안전보건경영시스템) 인증 등 활동을 지속적으로 펼쳤다.

S등급을 받으면 당해 연도 지방노동청 산업안전 근로감독이 일부 면제 및 안전보건 정부지원사업 우선순위 선정 등의 혜택이 주어진다.

이 프로그램은 모기업과 협력업체 모두가 안전하고 건강한 사업장 조성을 위해 지속가능한 안전보건 활동을 시행함으로써 협력체계를 구축하고 운영하기 위해 도입됐다.

다스 총무안전팀 안재관 차장은 “안전수칙 준수가 안전문화로 습관화 돼야 안전준수의 상향평준화를 이룰 수 있다”면서 “자율 안전문화 확산을 위해 더욱 관심을 가져야 한다”고 밝혔다.

김종윤 기자

 

[저작권자ⓒ 울산종합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